HOME > 스포츠산업 > 스포츠 정책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프랑스도 평창올림픽 참가한다’ 공식 입장 재확인
노태강 문체부 제2차관, 방불 계기 프랑스 체육부 장관 면담 실시
 
[SPORTIAN] 박천욱 학생기자 기사입력  2017/09/26 [22:11]

▲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 [SPORTIAN] 박천욱 학생기자

[SPORTIAN= 박천욱 학생기자] 프랑스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에 참가하며, 개최국의준비 노력을 전적으로 신뢰한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 이하 문체부) 2차관은 922()오후 510(현지 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로라 플레셀 프랑스 체육부 장관과의 면담을 통해 프랑스의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참가를 공식적으로 재확인하고, 양국 스포츠 관련 협력 강화를 다짐했다.

 

이번 면담은 지난 921(현지 시간) 로라 플레셀 프랑스 체육부 장관이프랑스 방송과의 인터뷰에서 우리의 안전이 보장될 수 없다면 국가대표팀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가지 않고 프랑스에 남을 것이라고 밝혔다는언론기사에 대한 내용 확인 차 이루어졌다. 유네스코 국제스포츠반도핑협약당사국 총회 참석 일정으로 방불 중이었던 노태강 제2차관의 요청으로 면담이 성사되었다.

 

프랑스는 프랑스대표선수단을 이끌고 평창에 갈 것수차례 재확인

 

▲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 [SPORTIAN] 박천욱 학생기자

 

이날 면담에서 플레셀 장관은 프랑스의 공식적인 입장을 말씀드리면, 프랑스는 프랑스대표선수단을 이끌고 평창에 갈 것이며, 불참을 언급한 적도, 고려한 적도 전혀 없다.”라고 밝혔다. 그는 개최국의 준비 상황에 대해 전적으로 신뢰한다고 말하며, “인터뷰 중에 올림픽에 참가할 프랑스 선수들이 편안한 상태에서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으나, 해당 언론이 일부 인터뷰 내용을 과장, 왜곡하여 보도했다.”라는 해명으로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참가에 대한 프랑스 측의 공식적인 입장을 수차례 강조했다. 특히 이미 엠마뉴엘 마크롱프랑스 대통령과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밝힌 바와 같이 출전에 대한 프랑스의 입장은 변화가 없다고 언급했다.

 

  이에 노태강 차관은 한국은 올림픽, 월드컵, 세계육상대회 등을 성공적으로 개최한 경험을 바탕으로 선수단의 완벽한 안전을 확보하고자 최선의 노력을 경주하고 있다.”라고 화답했다.

 

▲ 출처: 문화체육관광부     © [SPORTIAN] 박천욱 학생기자

 

한불 체육협력 의향서(LOI) 체결과 대표팀 합동훈련 등 양국 체육 교류 다짐

 

  한편, 노 차관과 플레셀 장관은 이번 면담을 계기로 양국 스포츠 관련협력 강화를 협의했다. 노 차관은 2015년 한불 정상회담 계기 체육협력의향서(LOI)*의 체결과 올해 5월 한불 펜싱대표팀 합동 훈련을 언급하며 양국 간 체육 부문 협력이 더욱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플레셀 장관도 “2024 파리하계올림픽 전까지 프랑스 선수들과 다른 나라 선수들이함께 훈련하고 생활하는 상호교류 프로그램을 계획 중인바, 한국의 참여를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 LOI(Letter of Intent): 국제거래 등에 관한 협상단계에서 당사자의 의도나 목적, 합의사항 등을 확인하기 위해 문서로 작성하는 예비적 합의 및 의향서

 

  문체부는 이번 면담을 계기로 프랑스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등 국제 사회의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에 대한 신뢰를 확인했다. 앞으로도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와 강원도, 그리고 안전 관련 부처와의 협력을 통해 평창 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이 전 세계인이안전하게 참가할 수 있는 평화올림픽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박천욱 학생기자 saemi0110o@naver.com



기사입력: 2017/09/26 [22:11]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