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칼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준형 누나 팬들, 미얀마 캄보디아에 우물 쾌척
 
[SPORTIAN] 기사입력  2014/12/19 [08:00]


인기 가수 비스트의 멤버 용준형 생일(12월 19일)을 맞아 누나 팬들이 팔을 걷어붙였다. 용준형의 누나팬 ‘준형고모즈’가 미얀마, 캄보디아에 각각 우물 한 개씩, 2개의 우물을 월드쉐어를 통해 기증했다.

준형고모즈는 용준형의 생일을 보다 특별하게 축하하고 싶어 나눔이라는 방식을 택했다고 설명했다. 개발도상국의 많은 지역들이 식수 시설 때문에 깨끗한 물을 공급받지 못한다는 소식을 접하고 우물을 기증하기로 한 것이다.

준형고모즈 “더러운 물로 지역 주민들이 각종 질병에 노출되는 등 더 이상 고통받지 않도록 식수시설을 마련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또한 “용준형이 음악적으로 한 단계 성장했다는 평을 듣는 것처럼 한 단계 성숙한 선물을 마련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준형고모즈는 지난해 태풍 하이옌 피해지역에 구호 기금을 전달한 것에 이어 기부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용준형이 속한 비스트는 올해 두 장의 미니앨범 <굿 럭>과 <12시 30분>을 발매하고 대중과 평단의 호평을 동시에 얻은 바 있다. 음악방송 프로그램 최다 1위로 총 19개의 트로피를 받았으며, 빌보드 K-POP 칼럼에서 ‘14년 최고의 K-POP 아티스트’로 평가받았다. 용준형은 비스트 앨범의 작곡, 작사는 물론, 김태주 프로듀서와 ‘굿 라이프’라는 프로듀싱 팀을 만들어 전체 앨범을 기획했다.

월드쉐어 소개
월드쉐어는 국제구호 NGO단체로서 전 세계 30여개국에서 아동그룹홈과 1:1아동결연, 식수 개선사업, 긴급구호, 해외봉사단 파견 등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자세한 사항은 월드쉐어 홈페이지(www.worldshare.or.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기사입력: 2014/12/19 [08:00]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