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세계 최대 시흥 인공서핑장 9월 18일 개장
 
[SPORTIAN] 김휘호 인턴기자 기사입력  2020/07/28 [10:52]
▲ 시흥 인공서핑 웨이브파크 조감도[시흥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SPORTIAN=김휘호 인턴기자] 경기 시흥시는 시화멀티테크노밸리(시화MTV) 내 거북섬에 조성 중인 동아시아 최초이자 세계 최대 규모의 인공서핑장 '웨이브 파크'를 오는 9월 18일 정식 개장할 예정이라고 28일 밝혔다.

시흥시와 경기도, 한국수자원공사, 대원플러스그룹 등이 16만6천여㎡ 부지에 5천630억원을 투자해 조성한 웨이브 파크는 인공 서핑장과 파도 풀, 수상레저 체험장 등으로 이뤄졌다.

인공 서핑장은 길이 220m, 폭 240m 규모로, 8초에 1회씩 최고 높이 2.4m의 파도가 치며, 시간당 최대 150명까지 수용할 수 있다.

인공 서핑장 옆 길이 210m, 폭 110m의 파도 풀에서도 다양하게 파도를 즐길 수 있고, 수상레저 체험장에서는 카누 등을 체험할 수 있다.

특히 인공 서핑장과 파도 풀은 쓰레기 소각시설인 인근 그린센터에서 발생한 열을 이용해 물을 데워 연중 운영된다.


한편, 거북섬 일대 32만5천300㎡ 부지에는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이번에 가장 먼저 개장하는 웨이브 파크 외에 관상어 생산·연구·유통 시설인 아쿠아펫랜드, 생태과학관, 숙박시설, 스트리트몰 등이 들어서는 해양레저복합단지가 조성 중이다.

김휘호 인턴기자 gnlgh9813@naver.com




기사입력: 2020/07/28 [10:52]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