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축구 > 국내축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손흥민, 올 시즌 마지막 홈 경기서 토트넘 최고의 선수로 선정
2년 연속 4관왕의 주인공
 
[SPORTIAN] 김휘호 인턴기자 기사입력  2020/07/20 [16:35]
▲ 사진 출처-EPA=연합뉴스     ©


[SPORTIAN=김휘호 인턴기자] 손흥민이 2019~2020시즌 토트넘 최고의 선수로 인정받았다.


토트넘은 20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스터 시티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7라운드 홈에서 손흥민의 자책골 유도와 해리 케인의 멀티골로 3-0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은 이날 전반 6분 만에 자신의 존재감을 뽐내며 해리 케인의 침투 패스를 받아 골을 넣었으나 상대 수비수 제임스 저스틴의 몸에 맞고 굴절된 탓에 자책골로 인정됐다.

경기 후 손흥민은 구단에서 마련한 올해의 선수와 올해의 골 시상식에 참석했다. 그는 올해 마지막으로 치르는 홈 경기에서 자축포가 아쉽게 날아갔지만 올해의 선수상과 올해의 골상, 주니어 회원이 뽑은 올 시즌의 선수, 공식 서포터 클럽이 선정한 올 시즌의 선수 등 4관왕을 차지하며 아쉬움을 달랬다.

손흥민은 상패 앞에서 특유의 밝은 표정을 지었다. 그는 이번 시즌 18골 12도움으로 맹활약했다. 자신의 커리어 처음으로 공격 포인트 30개를 달성하기도 했다. 리그에서는 11골 10도움을 기록 중인 손흥민은 EPL에서 케빈 더 브라위너 이후 ‘10(골)-10(도움)’ 클럽에 가입하기도 했다.

김휘호 인턴기자 gnlgh9813@naver.com


기사입력: 2020/07/20 [16:35]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