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행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언택트 마케팅'으로 경북관광 활성화 모색
 
[SPORTIAN] 문민규 인턴기자 기사입력  2020/03/13 [14:59]
▲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 제공     © [SPORTIAN] 문민규 인턴기자

[SPORTIAN=문민규 인턴기자]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이하 공사)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오프라인마케팅이 힘들어지자 '경북형 특수목적관광' 스포츠관광 활성화를 위해 ‘언택트 마케팅’ 전략으로 관광 마케팅 돌파구를 찾고 있다고 전했다.

언택트 마케팅이란 접촉을 뜻하는 단어 ‘콘택트(contact)’와 부정을 뜻하는 어간 ‘언(un)’의 합성어로, ‘접촉하지 않는 마케팅’, 즉 비대면 마케팅을 의미한다.

공사는 올들어 ‘2020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참가 예정인 선수단 경북 전지훈련 유치를 위해 스페인 올림픽위원회를 방문해 '리카르도 레이바 로만' 스포츠 총괄 디렉터와 회의를 가졌다. 또한 이후 경북 23개 시·군과의 간담회, 대한체육회와의 업무 논의 등을 차례로 추진하며 올해 열리는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경북 스포츠관광 이미지 구축에 노력하고 있다.

이번에 시행하는 '언택트 마케팅' 역시 공사가 추진 중인 스포츠관광 마케팅전략의 일환으로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진행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한편 공사는 금년 2월 초 방영된 대만 예능프로그램 ‘종예완흔대’ 경북편의 성공적 방영을 계기로 공사는 경북지역에서 제작된 해외 방송프로그램을 취합해 한국관광공사 해외지사에 전달하고 지속적으로 촬영장소가 한국임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경북에서의 촬영 협조를 요청했다.

한편 공사(사장 김성조)는 “코로나19 사태로 지역 관광업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공사는 사태 종식 후 경북관광의 재도약을 위해 여러 가지 방안을 모색, 추진 중이다”며 '언택트 마케팅을 통한 홍보활동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문민규 인턴기자 answd1354@naver.com




기사입력: 2020/03/13 [14:59]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