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컬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컬링] 존 모리스, 2020 유스올림픽 롤모델 선정
 
조희연 기사입력  2019/07/30 [14:00]

▲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의 존 모리스  ©WCF / Mike Burns

[SPORTIAN=조희연 인턴기자] 지난 7월 25일 국제올림픽위원회는 2020 유스올림픽 청소년 대표들의 멘토로 활동할 롤모델들을 발표했다.
 
캐나다의 존 모리스 선수는 세계컬링연맹과 국제올림픽위원회에 의해 컬링 롤모델로 지명되었다. 그는 유스올림픽 선수촌에서 내년 1월 10일부터 96명의 컬링 선수들을 위해 활동할 예정이다. 
 
존 모리스 선수는 1998년과 1999년 세계 주니어 챔피언십에서 우승을 거머쥐었다. 그 20년 후, 2010년에 케빈 마틴과 함께 2018년에는 그의 믹스더블 파트너인 케이틀린 러스와 함께 올림픽 금메달을 땄다. 

한편, 2020 유스올림픽은 내년 1월 9일부터 22일까지 스위스에서 개최된다. 

조희연 인턴기자 hy20601@gmail.com


기사입력: 2019/07/30 [14:00]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