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삼성 건조기 '그랑데' 장마철 판매 호조···유럽서도 선전
 
황해빈 기사입력  2019/07/25 [13:45]

▲ (사진제공=삼성전자)

[SPORTIAN=황해빈 인턴기자] 삼성 건조기 그랑데가 장마철을 맞아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의 14kg 이상 대형 건조기 '그랑데'는 장마가 예보된 7월 2주간 지난달 같은 기간보다 판매량이 약 45% 증가했고, 올해 들어 삼성전자 국내 건조기 판매량의 80%를 차지하며 인기몰이 중이다.
 
그랑데는 건조통에 적용된 360개 에어홀에서 풍부한 바람이 골고루 퍼져 많은 양의 빨래도 고르게 건조할 수 있고, 건조통 내부 온도를 60도 이하로 자동 유지해 옷감 손상을 최소화해준다.
 
또한 건조기 사용 빈도나 환경에 따라 소비자가 직접 청소 가능한 열교환기를 채택해 장마철에도 위생적인 관리가 가능하다.
 
국내뿐 아니라 건조기의 본고장인 유럽에서도 선전하고 있는 삼성 건조기는 올해 상반기 유럽 시장에서 전년 동기 대비 40% 이상 매출 성장을 이뤘으며, 영국에서는 올해 1분기 히트펌프 방식 건조기 시장에서 약 21%의 시장점유율로 1위에 올랐다.
 
독일 제품 평가 전문 매체 ETM은 7개 브랜드 건조기 중 삼성 제품을 1위로 선정했고, 우수한 건조 성능 외에도 섬유에 밴 불쾌한 냄새를 없애주는 '에어워시' 기능, 스마트싱스 앱을 이용한 제어 등을 높이 평가했다.
 
영국 유력 일간지 텔레그래프, IT 전문지 T3 등은 삼성 건조기를 '최고의 건조기'로 선정, 상황별로 최적화된 다양한 건조 프로그램과 저소음, 에너지 효율 등을 장점으로 꼽았다.
 
송명주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삼성전자는 대용량 건조기를 선도적으로 출시하며 북미와 유럽에서 주로 사용되던 건조기를 국내시장에서도 필수 가전으로 안착시키는 데 기여했다"며 "차별화된 기술력을 바탕으로 더 발전된 의류 케어 제품을 지속 선보이겠다"고 강조했다.

황해빈 인턴기자 ghkdgoqls96@naver.com


기사입력: 2019/07/25 [13:45]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