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축구 > 국내축구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매년 역대급' 안산-대전 3시즌 연속 홈 개막전 맞대결!
 
[SPORTIAN] 윤승현 학생기자 기사입력  2019/02/28 [11:19]

▲ (사진제공: 안산 그리너스 FC)  안산 그리너스 FC (대표이사 김필호)가 3월 3일 일요일 오후 1시, 안산 와~ 스타디움에서 '하나원큐 K리그 2019 1라운드' 대전시티즌과 홈 개막전 경기를 치른다.   © [SPORTIAN] 윤승현 학생기자

[SPORTIAN=윤승현 학생기자] 안산 그리너스 FC(대표이사 김필호)33일 일요일 오후 1,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19 1라운드대전시티즌과 홈 개막전 경기를 치른다.

 

안산은 지난 1, 터키 안탈리아에서 1차 전지훈련을 실시하며 일찌감치 올 시즌을 위한 담금질에 들어갔다. 이어 2월 중순에는 경남 남해로 2차 전지훈련을 떠나 연습경기 등을 통해 실전감각을 끌어올리며 막바지 훈련을 마쳤다.

 

임완섭 감독은 전지훈련 동안 정말 열심히, 최선을 다해 훈련에 임했다. 선수들도 큰 부상 없이 잘 마무리 해줬기 때문에 이번 시즌 좋은 결과가 있으리라 생각된다며 전지훈련 소감을 전했다.

 

올 시즌을 위한 만반의 준비를 마친 안산은 대전시티즌과 3시즌 연속 홈 개막전 상대로 만나게 되었다. 양 팀은 앞선 2시즌 동안 치러진 홈 개막전 경기에서 희대의 명승부로 매년 역대급 경기를 보여줬었다.

 

안산의 창단 해인 2017시즌 홈 개막전 경기에서 양 팀은 처음 만났다. 당시 창단 20주년 역사의 대전시티즌을 상대로 창단팀 안산이 고전을 면치 못 할 것이라는 예상이 지배적이었다. 하지만 안산은 보란 듯이 후반 추가시간 골로 21 극적인 승리를 기록하며 많은 축구팬들을 놀라게 했다.

 

2018시즌 또 다시 안산은 홈 개막전에서 대전을 만났다. 전반에만 안산은 2명이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에 놓였다. 후반을 9명으로 시작하며 희망이 없을 것 같았던 안산은 후반 22분 박준희의 골과 후반 추가시간 장혁진의 역전골로 또 다시 32 기적의 역전승을 거두었다.

 

안산은 대전과 지난 2시즌 동안 안방에서 매년 명경기를 펼쳤다. 그리고 올 시즌 양 팀은 또 다시 개막전 상대로 만나게 되었다. 이번에는 또 어떤 명승부가 펼쳐질지 기대되는 한 판이 사흘 후 안산에서 펼쳐진다

윤승현 학생기자 hyen3819@naver.com



기사입력: 2019/02/28 [11:19]  최종편집:
ⓒ 스포츠인이 만들어 가는 스포츠 신문 스포티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